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8-01-26() 거룩, 거룩, 거룩(요한계시록 4)

Holy, Holy, Holy(Revelation 4)

 

(4:1) 이 일 후에 내가 보니 하늘에 열린 문이 있는데 내가 들은 바 처음에 내게 말하던 나팔 소리 같은 그 음성이 이르되 이리로 올라오라 이 후에 마땅히 일어날 일들을 내가 네게 보이리라 하시더라//After this I looked, and, behold, a door {was} opened in heaven: and the first voice which I heard {was} as it were of a trumpet talking with me; which said, Come up hither, and I will shew thee things which must be hereafter.

(4:2) 내가 곧 성령에 감동되었더니 보라 하늘에 보좌를 베풀었고 그 보좌 위에 앉으신 이가 있는데//And immediately I was in the spirit: and, behold, a throne was set in heaven, and {one} sat on the throne.

(4:3) 앉으신 이의 모양이 벽옥과 홍보석 같고 또 무지개가 있어 보좌에 둘렸는데 그 모양이 녹보석 같더라//And he that sat was to look upon like a jasper and a sardine stone: and {there was} a rainbow round about the throne, in sight like unto an emerald.

(4:4) 또 보좌에 둘려 이십사 보좌들이 있고 그 보좌들 위에 이십사 장로들이 흰 옷을 입고 머리에 금관을 쓰고 앉았더라//And round about the throne {were} four and twenty seats: and upon the seats I saw four and twenty elders sitting, clothed in white raiment; and they had on their heads crowns of gold.

(4:5) 보좌로부터 번개와 음성과 우렛소리가 나고 보좌 앞에 켠 등불 일곱이 있으니 이는 하나님의 일곱 영이라//And out of the throne proceeded lightnings and thunderings and voices: and {there were} seven lamps of fire burning before the throne, which are the seven Spirits of God.

(4:6) 보좌 앞에 수정과 같은 유리 바다가 있고 보좌 가운데와 보좌 주위에 네 생물이 있는데 앞뒤에 눈들이 가득하더라//And before the throne {there was} a sea of glass like unto crystal: and in the midst of the throne, and round about the throne, {were} four beasts full of eyes before and behind.

(4:7) 그 첫째 생물은 사자 같고 그 둘째 생물은 송아지 같고 그 셋째 생물은 얼굴이 사람 같고 그 넷째 생물은 날아가는 독수리 같은데//And the first beast {was} like a lion, and the second beast like a calf, and the third beast had a face as a man, and the fourth beast {was} like a flying eagle.

(4:8) 네 생물은 각각 여섯 날개를 가졌고 그 안과 주위에는 눈들이 가득하더라 그들이 밤낮 쉬지 않고 이르기를 거룩하다 거룩하다 거룩하다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여 전에도 계셨고 이제도 계시고 장차 오실 이시라 하고//And the four beasts had each of them six wings about {him}; and {they were} full of eyes within: and they rest not day and night, saying, Holy, holy, holy, Lord God Almighty, which was, and is, and is to come.

(4:9) 그 생물들이 보좌에 앉으사 세세토록 살아 계시는 이에게 영광과 존귀와 감사를 돌릴 때에//And when those beasts give glory and honour and thanks to him that sat on the throne, who liveth for ever and ever,

(4:10) 이십사 장로들이 보좌에 앉으신 이 앞에 엎드려 세세토록 살아 계시는 이에게 경배하고 자기의 관을 보좌 앞에 드리며 이르되//The four and twenty elders fall down before him that sat on the throne, and worship him that liveth for ever and ever, and cast their crowns before the throne, saying,

(4:11) 우리 주 하나님이여 영광과 존귀와 권능을 받으시는 것이 합당하오니 주께서 만물을 지으신지라 만물이 주의 뜻대로 있었고 또 지으심을 받았나이다 하더라//Thou art worthy, O Lord, to receive glory and honour and power: for thou hast created all things, and for thy pleasure they are and were created.

 

(요절: 요한계시록 4:8) 그들이 밤낮 쉬지 않고 이르기를 거룩하다 거룩하다 거룩하다 주 하나님 곧 전능하신 이여 전에도 계셨고 이제도 계시고 장차 오실 이시라 하고//Day and night they never stop saying: “ ‘Holy, holy, holy is the Lord God Almighty,’ who was, and is, and is to come.”

 

 

“Time flies when you’re having fun.” This cliché has no basis in fact, but experience makes it seem true.

재미있을 때에는 시간 가는 줄 모른다.” 이 진부한 표현은 사실상 증명하기 어려우나 경험에 의하면 맞는 듯하다.

 

When life is pleasant, time passes all too quickly. Give me a task that I enjoy, or a person whose company I love, and time seems irrelevant.

삶이 즐거울 때면 시간이 너무 빨리 지나간다. 내가 좋아하는 일을 하거나, 좋아하는 사람과 함께 할 때면 시간은 상관없는 것 같이 되어버린다.

 

My experience of this “reality” has given me a new understanding of the scene described in Revelation 4. In the past, when I considered the four living creatures seated around God’s throne who keep repeating the same few words, I thought, What a boring existence!

이런 현실을 경험한 나는 요한계시록 4장에 묘사되어 있는 장면을 새롭게 이해하게 되었다. 전에는, 같은 몇 마디 말을 계속 되풀이하면서 하나님의 보좌 옆에 앉아 있는 네 생물을 생각할 때 얼마나 지루한 존재들인가!’ 하고 생각했다.

 

I don’t think that anymore. I think about the scenes they have witnessed with their many eyes(v. 8). I consider the view they have from their position around God’s throne(v. 6). I think of how amazed they are at God’s wise and loving involvement with wayward earthlings. Then I think, What better response could there be? What else is there to say but, “Holy, holy, holy”?

이제는 더 이상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나는 그 생물들의 많은 눈으로 계속 보아온 장면들에 대해 생각해본다(8). 하나님의 보좌 주위에 있는 그들의 위치에서 보는 광경도 생각한다(6). 나는 다루기 힘든 지구인들을 하나님께서 그분의 지혜와 사랑으로 품으시는 것을 보고 그들이 얼마나 놀라워할까 생각한다. 그러고 나서 이보다 더 나은 반응이 있을 수 있을까 라고 생각한다. 과연 거룩, 거룩, 거룩보다 더 나은 말이 있을 수 있을까?

 

Is it boring to say the same words over and over? Not when you’re in the presence of the one you love. Not when you’re doing exactly what you were designed to do.

계속 같은 말을 반복하는 것이 지루할까?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할 때는 그렇지 않다. 그리고 당신이 창조된 뜻대로 정확하게 행할 때도 그렇지 않다.

 

Like the four creatures, we were designed to glorify God. Our lives will never be boring if we’re focusing our attention on Him and fulfilling that purpose. Julie Ackerman Link

네 생물처럼 우리는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기 위해 창조되었다. 우리가 주님께 우리의 관심을 집중하고 그 목적을 이루어나갈 때, 우리의 삶은 결코 지루하지 않을 것이다.

 

Holy, holy, holy, Lord God Almighty! Early in the morning our song shall rise to Thee; holy, holy, holy! Merciful and mighty! God in three Persons, blessed Trinity! Reginald Heber

거룩, 거룩, 거룩, 전능하신 주님! 이른 아침 우리 주를 찬송합니다. 거룩, 거룩, 거룩! 자비하신 주님 성 삼위일체 우리 주로다!

 

A heart in tune with God can’t help but sing His praise.//하나님과 조율된 마음은 주님을 찬양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우리 영의 주파수가 항상 주님께 고정되어 있을 때 우리는 삼위의 하나님을 찬양할 수밖에 없습니다. 나의 눈이 세상을 향하지 않고 항상 주님만 바라보기 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98 2018-02-02(금) 기회에 발 들여놓기(골로새서 4:2-6) honey 2018.02.02 0
3797 2018-02-01(목) 국보(마태복음 21:12-16) honey 2018.02.01 1
3796 2018-01-31(수) 눈처럼 희게(이사야 1:16-20) honey 2018.01.31 2
3795 2018-01-30(화) 능하고 항상 계신(시편 46) honey 2018.01.30 2
3794 2018-01-29(월) 어린 아이처럼(마태복음 18:1–5; 19:13–14) honey 2018.01.29 1
3793 2018-01-28(일) 기쁨(시편 92) honey 2018.01.28 1
3792 2018-01-27(토) 마지막 한마디(전도서 5:1-7) honey 2018.01.27 1
» 2018-01-26(금) 거룩, 거룩, 거룩(요한계시록 4) honey 2018.01.26 1
3790 2018-01-25(목) 진정한 소망(로마서 5:1-11) honey 2018.01.25 1
3789 2018-01-24(수) 생명의 하나님(시편 104:1-12,24-30) honey 2018.01.24 1
3788 2018-01-23(화) “예”라는 사랑의 대답(요한일서 3:16-24) honey 2018.01.23 1
3787 2018-01-22(월) 태도에 달렸다(야고보서 1:1-12) honey 2018.01.22 0
3786 2018-01-21(일) 약속 또 약속(베드로후서 1:1-9) honey 2018.01.21 2
3785 2018-01-20(토) 나의 도움!(시편 121) honey 2018.01.20 1
3784 2018-01-19(금) 성령의 능력으로(스가랴 4:1–7) honey 2018.01.19 2
3783 2018-01-18(목) 지연에 대처하기(창세기 45:1–8) honey 2018.01.18 2
3782 2018-01-17(수) 점점 커지는 감사(로마서 11:33–36) honey 2018.01.17 3
3781 2018-01-16(화) 기도의 능력(사무엘상 7:7–14) honey 2018.01.16 2
3780 2018-01-15(월) 하나됨을 추구함(골로새서 3:9–17) honey 2018.01.15 2
3779 2018-01-14(일) 알고 사랑하는(요한복음 10:7–16) honey 2018.01.14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1 Next
/ 191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