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8-01-20() 나의 도움!(시편 121)

My Help!(Psalm 121)

 

(121:1) 내가 산을 향하여 눈을 들리라 나의 도움이 어디서 올까//I Will lift up mine eyes unto the hills, from whence cometh my help.

(121:2) 나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에게서로다//My help {cometh} from the Lord, which made heaven and earth.

(121:3) 여호와께서 너를 실족하지 아니하게 하시며 너를 지키시는 이가 졸지 아니하시리로다//He will not suffer thy foot to be moved: he that keepeth thee will not slumber.

(121:4) 이스라엘을 지키시는 이는 졸지도 아니하시고 주무시지도 아니하시리로다//Behold, he that keepeth Israel shall neither slumber nor sleep.

(121:5) 여호와는 너를 지키시는 이시라 여호와께서 네 오른쪽에서 네 그늘이 되시나니//The Lord {is} thy keeper: the Lord {is} thy shade upon thy right hand.

(121:6) 낮의 해가 너를 상하게 하지 아니하며 밤의 달도 너를 해치지 아니하리로다//The sun shall not smite thee by day, nor the moon by night.

(121:7) 여호와께서 너를 지켜 모든 환난을 면하게 하시며 또 네 영혼을 지키시리로다//The Lord shall preserve thee from all evil: he shall preserve thy soul.

(121:8) 여호와께서 너의 출입을 지금부터 영원까지 지키시리로다//The Lord shall preserve thy going out and thy coming in from this time forth, and even for evermore.

 

(요절: 시편 121:2) 나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에게서로다//My help comes from the Lord, the Maker of heaven and earth.

 

 

For decades the renowned Brooklyn Tabernacle Choir has blessed multitudes through their soul-refreshing gospel songs. One example is their recording from Psalm 121 titled “My Help.”

유명한 브루클린 성막 합창단은 수십 년 동안 수많은 사람들에게 영혼을 정화시키는 복음성가로 은혜를 받게 했다. 그 중의 한 예가 시편 121편을 노래한 나의 도움이라는 제목의 노래이다.

 

Psalm 121 begins with a personal confession of faith in the Lord who brought all things into existence, and He was the source of the psalmist’s help(vv. 12). Just what did this mean? Stability(v. 3), around-the-clock care(vv. 34), constant presence and protection(vv. 56), and preservation from all kinds of evil for time and eternity(vv. 78).

시편 121편은 모든 것을 지으시고 시편기자 자신의 도움의 원천이셨던 하나님에 대한 믿음의 개인적인 고백으로 시작한다(1-2). 도움의 원천이라는 것이 무슨 의미였을까? 그것은 안정(3), 졸지도 주무시지도 않는 돌봄(3-4), 지속적인 임재와 보호(5-6), 그리고 지금부터 영원까지 모든 종류의 악으로부터의 보호(7-8)이다.

 

Taking their cues from Scripture, God’s people through the ages have identified the Lord as their source of “help” through their songs. My own worship experience includes lifting my voice with others who sang a soulful rendition of Charles Wesley’s, “Father, I stretch my hands to Thee, no other help I know; if Thou withdraw Thyself from me, ah! whither shall I go.” The great reformer Martin Luther got it right when he penned the words, “A mighty fortress is our God, a bulwark never failing; our helper He amid the flood of mortal ills prevailing.”

성경에서 단서를 얻어, 하나님의 백성들은 대대로 하나님을 그들의 도움의 원천으로 노래하고 있다. 나에게도 예배드리며 찰스 웨슬리의 영감 있는 찬송, “천부여 의지 없어서 손들고 옵니다. 주 나를 외면하시면 나 어디 가리까.”라는 찬양을 다른 이들과 함께 소리 높여 부른 경험이 있다. 위대한 종교개혁가 마틴 루터는 그것을 이렇게 제대로 표현했다. “내 주는 강한 성이요 방패와 병기되시니 큰 환난에서 우리를 구하여 내시리로다.”

 

Do you feel alone, forsaken, abandoned, confused? Ponder the lyrics of Psalm 121. Allow these words to fill your soul with faith and courage. You’re not alone, so don’t try to do life on your own. Rather, rejoice in the earthly and eternal care of God as demonstrated in the life, death, resurrection, and ascension of the Lord Jesus Christ. And whatever the next steps, take them with His help. Arthur Jackson

외로움을 느끼는가? 버림받은 것 같은가? 혼란스러운가? 시편 121편의 시구를 깊이 생각해보라. 당신의 영혼을 이 말씀들과 믿음과 용기로 가득 채우라. 당신은 혼자가 아니다. 그러므로 당신 혼자의 힘만으로 살려고 하지 말라. 오히려 주 예수 그리스도의 삶과 죽음, 부활과 승천에서 보여주듯이, 이 땅에서, 그리고 영원히 돌보시는 하나님의 보살피심을 기뻐하라. 그리고 그 다음에 무슨 일이 일어나든 주님의 도움으로 그것들을 감당하라.

 

Father, how grateful we are that Scripture and song remind us that You are our source of help. Help me to not forget that this day.

하나님 아버지, 성경과 찬송을 통해 주님이 우리의 도움의 원천임을 알려주시니 얼마나 감사한지요. 오늘 제가 그것을 잊지 않도록 도와주소서.

 

 

The Maker of the universe is the helper of God’s people!//우주를 지으신 분이 하나님의 백성들을 돕고 계십니다! 그분은 우리를 한 순간도 놓치지 않고 있습니다. 그분 안에서 평강과 위로와 회복을 누리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98 2018-02-02(금) 기회에 발 들여놓기(골로새서 4:2-6) honey 2018.02.02 0
3797 2018-02-01(목) 국보(마태복음 21:12-16) honey 2018.02.01 1
3796 2018-01-31(수) 눈처럼 희게(이사야 1:16-20) honey 2018.01.31 2
3795 2018-01-30(화) 능하고 항상 계신(시편 46) honey 2018.01.30 2
3794 2018-01-29(월) 어린 아이처럼(마태복음 18:1–5; 19:13–14) honey 2018.01.29 1
3793 2018-01-28(일) 기쁨(시편 92) honey 2018.01.28 1
3792 2018-01-27(토) 마지막 한마디(전도서 5:1-7) honey 2018.01.27 1
3791 2018-01-26(금) 거룩, 거룩, 거룩(요한계시록 4) honey 2018.01.26 1
3790 2018-01-25(목) 진정한 소망(로마서 5:1-11) honey 2018.01.25 1
3789 2018-01-24(수) 생명의 하나님(시편 104:1-12,24-30) honey 2018.01.24 1
3788 2018-01-23(화) “예”라는 사랑의 대답(요한일서 3:16-24) honey 2018.01.23 1
3787 2018-01-22(월) 태도에 달렸다(야고보서 1:1-12) honey 2018.01.22 0
3786 2018-01-21(일) 약속 또 약속(베드로후서 1:1-9) honey 2018.01.21 2
» 2018-01-20(토) 나의 도움!(시편 121) honey 2018.01.20 1
3784 2018-01-19(금) 성령의 능력으로(스가랴 4:1–7) honey 2018.01.19 2
3783 2018-01-18(목) 지연에 대처하기(창세기 45:1–8) honey 2018.01.18 2
3782 2018-01-17(수) 점점 커지는 감사(로마서 11:33–36) honey 2018.01.17 3
3781 2018-01-16(화) 기도의 능력(사무엘상 7:7–14) honey 2018.01.16 2
3780 2018-01-15(월) 하나됨을 추구함(골로새서 3:9–17) honey 2018.01.15 2
3779 2018-01-14(일) 알고 사랑하는(요한복음 10:7–16) honey 2018.01.14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1 Next
/ 191
CLOSE